2017여름무료촬영
육아 > 주제별 > 아기 건강 > 건강 관리 > 시력 관리

소아 사시,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

아기는 누워 있을 때도 호기심 어린 눈으로 이리저리 주변을 둘러본다. 간혹 아기의 양 눈동자가 다른 곳을 보면 혹시 사시인지 걱정되곤 한다. 자칫 방치하면 시력 발달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는 소아 사시에 대해 알아본다.

물체를 볼 때 눈을 심하게 찌푸리거나 고개를 한쪽으로 기울이는지 살펴본다.

방치하면 시력 발달을 저해하는 소아 사시
소아 사시는 소아의 약 4~5%에서 나타나는 대표적인 소아 안질환으로 흔히 두 눈이 정렬되지 않고 서로 다른 지점을 바라보는 것을 말한다. 소아 사시의 원인을 한 가지로 말하기는 어렵다. 시력에 이상이 있을 때, 안구에 붙은 근육의 힘이 일정하지 않을 때, 눈과 연결된 뇌 중추에 장애가 있을 때 등 여러 이유가 원인이 되며 유전되는 경우도 있다.
소아 사시는 외관상으로는 보통 생후 6개월부터 3세를 전후해 증상을 보이기 시작한다. 사시가 있는 아이들은 초점이 제대로 맞지 않아 대개 한쪽 눈만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아이들의 대부분은 사시로 한쪽 눈이 나빠져도 나머지 눈을 이용해 잘 볼 수 있어 크게 불편을 느끼지 않는다. 부모들도 클수록 시력이 점점 좋아질 거라는 안일한 생각으로 방치하기 쉬워 치료 시기를 놓칠 수 있다.

소아 사시, 어떻게 확인할까?
아이와 정면에서 눈을 맞춘 상태에서 아이의 눈동자 위치를 확인해본다. 또한 평소 아이가 관심 있어 하는 물건을 정면으로 보게 한 상태에서 눈 안쪽 피부를 콧등 쪽으로 당겨본다. 양쪽 눈의 안쪽 흰자위가 같은 비율로 보일 경우에는 가성사시로 볼 수 있다. 소아 사시는 무엇보다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 평소 아이가 아래와 같은 증상을 보인다면 즉시 안과 전문의의 진찰을 받는 것이 좋다.

생후 6개월이 돼도 눈을 잘 맞추지 못할 때
눈을 자주 비비거나 깜빡거릴 때
물건을 볼 때나 가까이 다가가서 볼 때 눈을 많이 찌푸릴 때
빛을 볼 때 눈을 심하게 부셔하거나 찡그릴 때
한쪽 혹은 양쪽 눈꺼풀이 처져 있을 때
두 눈의 시선 방향이 다를 때
고개를 기울이거나 얼굴을 옆으로 돌려서 볼 때
한 곳을 가만히 주시하지 못하고 눈동자가 흔들릴 때
미숙아였거나 유전 질환, 눈에 관련된 질환의 가족력이 있을 때


자료출처 : 앙쥬

좋아요 4

태그
태그 , 눈건강, 사시, 소아 사시

관련컨텐츠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내정보관리 |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콘텐츠 제공 서비스 품질 인증
Namyang Dairy All right Reserved